신문언론

아름다운 세상 같이 살자
신문언론

700KM 완주(2013.4.10. 조선일보)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(사)꿈을이루는사람들 댓글 0건 조회 496회 작성일 18-08-30 19:12

본문

'기부 마라토너' 진오 스님, 독일 700km 완주

이태훈 기자

입력 : 2013.04.10 10:47 | 수정 : 2013.04.10 19:03

 
‘기부 마라토너’ 진오(眞悟·50) 스님이 이번엔 독일 700㎞를 완주했다. 스님은 지난달 20일 독일 옛 수도 본의 한국대사관 건물 앞을 출발, 지난 1일 통일 독일의 상징인 베를린 브란덴부르크 문에 도착했다고 9일 밝혔다. 12일간 총 700㎞를 완주한 것이다.

스님은 그동안 외국인 근로자와 결혼 이주 여성들을 돕기 위해 100~500㎞의 초장거리 마라톤을 뛰었다. 1㎞마다 100원, 200원씩 후원을 받는 ‘모금 마라톤’이었다.

하지만 이번 독일 마라톤은 모금이 목적이 아니었다. 올해는 한독 수교 130주년인 동시에 광부 파독 50주년. 한국은 1963년부터 1977년까지 약 8000여명을 광부·간호사로 독일에 파견했었다.

스님은 “그동안 광부나 간호사로 독일에 간 교민들에 대해 한국에 남은 우리가 잊고 살아오지 않았나 반성했다. 그 분들의 희생을 기억하고 감사하고 있다는 것을 알리고, 교민들에게 긍지와 자긍심, 한국인의 강한 의지를 보여주고 전달하고 싶었다”고 했다. 스님은 실제로 도착하는 도시마다 현지 한인 등 150여명을 만나 식사를 대접했고, 선물도 전달했다.

스님의 독일 마라톤은 재독한인총연합회·베를린한인회·아시아나항공이 후원했다.

 
기사원문보기 : http://news.chosun.com/site/data/html_dir/2013/04/10/2013041000979.html 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